행복한 통일로
 
 
작성일 : 11-01-19 11:14
[데일리NK 2010/10/20] 南초등학생, 김정일에 편지…"너무 잔인합니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177  

"김정일 아저씨! 너무 욕심내지 마세요."
 
선진통일교육센터가 펴낸 '행복한 통일로' 9월 호에 실린 한국 초등학생이 북한의 김정일에게 쓴 편지글의 한토막이다. 지난 8월 '북한 어린이 생활체험 캠프'에 참가해 북한의 참담한 현실을 대면한 초등학생들은 '안타까움'을 담아 편지로 남긴 것이다.  

캠프에 참가한 조윤정(초등학교 4) 양은 김정일에게 "북한 어린이 생활체험 캠프를 통해 많은 것을 듣고 배웠는데, 가장 슬펐던 것은 북한 어린이들이 굶주리고 있다는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너무 잔인한 느낌이 듭니다. 주민들도 사랑해주세요. 이상한 짓 따윈 하지 말고 따뜻한 마음으로 배려하는 마음을 가지세요"라고 김정일에게 '훈계(?)'의 말을 전하며, 김정일의 불룩 나온 배를 의식한 듯이 "너무 욕심내지 마시고요"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은 편지글을 통해 굶주림에 직면해 있는 북한 어린이들의 현실을 위로했다.

현지(초등학교 6) 양은 "나는 이번 캠프와 체험학습에서 놀라움을 감출 수 없었어. 너희 북한이 그 정도로 어려운 상황인지 전혀 몰랐거든"이라면서 "너희가 찬양하는 김정일 국방위원장. 혼자서 온갖 맛있는 음식을 먹고 호화로운 생활을 하는 그는 너희들을 조금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걸까?"라면서 안타까워했다.

서울 중동초등학교의 준혁(초등학교 5) 군은 "하루하루 힘들게 사는 너희에게 구호물품으로 보내진 것이 도중에 빼돌려지나봐. 그동안 수도 없이 소, 쌀, 의약품들을 보냈는데 너희들 사정이 점점 나빠지는 것 같아"라면서 걱정하는 마음을 편지에 담았다.

승란(초등학교 5) 양은 "아무리 힘들어도 꿋꿋이 힘내야 돼. 조금만 기다려. 우리가 얼른 통일이 되게 해서 북한으로 가서 너희에게 많은 것을 주고 도와줄게"라고 전했다.

한편 '북한 어린이 생활체험 캠프'는 지난 8월 선진통일교육센터에서 주최한 어린이 캠프로 한국의 학생들이 북한 학생들의 생활과 놀이를 체험하고 이해함으로써 건전하고 올바른 통일 가치관의 확립을 위한 캠프다. 캠프엔 현인택 통일부 장관과 탈북교사들이 참여했다.


사진제공 = 선진통일교육센터



사진제공 = 선진통일교육센터


목용재 기자

<관련기사 바로가기>


 
 

Total 21,86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 [크리스천투데이 2010/12/04] 서울대입구역에서 북한… 최고관리자 01-19-11 2625
10 [데일리NK 2010/10/20] 南초등학생, 김정일에 편지…"… 최고관리자 01-19-11 2178
9 [데일리NK 2010/10/19] "금강산 관광객 보호위한 안전… 최고관리자 01-19-11 2142
8 [코나스넷 2010/10/19] "금강산 관광재개, 선결과제 … 최고관리자 01-19-11 2305
7 [데일리NK 2010/08/03] 초등생 400여명 '북한 어… 최고관리자 01-19-11 2373
6 [세계일보 2010/08/04] 北어린이 생활체험 캠프 가평 … 최고관리자 01-19-11 2580
5 [연합뉴스 2010/08/03] 가평서 북한 어린이 생활체험 … 최고관리자 01-19-11 2290
4 [데일리NK 2008/1/08] 청계천서 北인권 디지털 영상·… 최고관리자 01-19-11 2376
3 [헤럴드경제 2010/04/01] “북녘주민들에게도 인권이 … 최고관리자 01-19-11 2514
2 [동아일보 2008/10/18] 초중고 내년부터 연평해전 현… 최고관리자 01-19-11 2303
1 [뉴데일리 2008/10/06] 초등생35% "한국이 6.25 일으… 최고관리자 01-19-11 2252
   1451  1452  1453  1454  1455  1456  1457  1458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