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통일로
 
 
작성일 : 22-12-29 00:00
[N뉴스] 열흘 만에 회춘한 김정은… “북한도 포토샵 이용” [김유민의 돋보기]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91  
열흘 만에 회춘한 김정은… “북한도 포토샵 이용” [김유민의 돋보기]한달만에 급격한 노화온 모습
꾸준히 제기된 金 건강이상설
열흘만에 보도사진 젊고 날씬
지난 17일 중앙추모대회 영상과 29일 조선중앙통신 보도사진 비교. 야외와 실내라는 점을 감안해도 확연히 달라 보인다.
1984년생으로 아직 30대인 북한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급격하게 노화가 온 얼굴로 공식 석상에 나타난 지 열흘 만에 달라진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김정은 총비서는 29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사진에서 짙은 색 정장에 흰 셔츠, 넥타이를 한 모습이었다. 셔츠 목 부분은 헐렁해졌고, 깊어진 얼굴 주름도 옅어진 모습이었다. 지난 17일 평양 야외 금수산태양궁전에서 열렸던 김정일 10주기 중앙추모대회가 최저 영하 6도의 기온으로 추웠던 것을 감안해도 눈에 띄게 입가와 팔자주름, 턱살이 없어지고 안색은 밝아진 모습이었다.

열흘 전 추모대회 때는 삼지연시 건설사업장 현지 지도에 나설 때(1116일)와 같은 가죽코트에 비슷한 체격이었지만 불과 한 달 사이에 안색은 급격히 어두워지고, 노화가 온 듯한 모습이었다. 김정은 총비서의 건강은 북한 내부 권력구도와 남북관계 등 한반도 상황이 급변할 수 있기에 큰 관심을 받는 부분이다.

집권 내내 연평균 6~7㎏씩 체중이 늘어왔던 김정은은 지난 7월 20kg 가량 체중이 준 모습으로 수차례 건강이상설이 불거졌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TV는 “총비서 동지가 수척해졌다”는 내용의 인터뷰를 내보내며 김 총비서의 체중 감량 소식을 전했다. 고도비만인 김 총비서가 당뇨와 고혈압같은 합병증으로 인해 체중이 빠졌을 가능성도 제기됐다. 의학계에서는 당뇨 합병증이 발생할 경우 10kg 이상 체중이 급격히 빠진다고 알려져 있다.
왼쪽부터 12월 당 전원회의, 10월 국방발전전람회, 10월 노동당 창건일의 북한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의 모습. 12월 모습은 10월보다 목 부분이 더 여유로운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38살인 김정은 총비서는 군 부대나 공장, 병원이나 육아원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될 정도로 줄담배를 피우고, 술도 많이 마시는 것으로 알려졌다. 할아버지인 김일성 주석이 1994년 82세에 심근경색으로 사망했고, 아버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2008년에 뇌졸중으로 쓰러졌다가 3년 뒤 심근경색으로 숨졌기에 심장병 가족력도 지니고 있다.

일본 도쿄신문과 미국 글로브는 김정은 총비서의 ‘대역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했지만, 우리 정부는 전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북한도 포토샵을 이용한다 - 조선신보는 지난 11월 사진 스튜디오인 평양 동문사진기술교류소 소개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은 스튜디오에서 촬영 후 포토샵 프로그램을 이용해 색감을 보정하는 모습. 2021.11.6 조선신보 동영상 캡처.
북한에서도 사진관서 포토샵 이용

최근 불과 며칠 사이에 얼굴에 있는 살과 주름이 없어진 것은 ‘사진’의 위력이 커 보인다. 건강 이상 및 노화 논란을 제기했던 사진은 ‘영상’ 캡처 사진이었다. 오늘 알려진 모습은 북한이 배포한 사진이기에 후보정을 거쳤을 가능성이 높다.

실제로 지난 11월 조선신보는 평양시내에 위치한 스튜디오를 소개하는 동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2층 규모 건물에 사진관이라는 간판이 붙어있는 스튜디오 모습이 보인다. 한국의 여느 스튜디오와 흡사하게 여러 소품과 배경을 비치했고, 컴퓨터를 이용해 보정 작업을 했다. 미국 어도비 사의 ‘포토샵’을 쓰는 모습이었다.

북한, 전원회의서 “농촌 발전 의제”

북한은 지난 28일 열린 제4차 전원회의 2일차 회의에서 농촌 발전을 단일 의제로 논의했다. 그만큼 식량난이 심각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김정은은 집권 10년간 식량 문제를 해결하지 못했고, 코로나19와 대북 제재 장기화로 여건은 더 나빠졌다. 감염병 때문에 중국과 국제기구 원조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가죽 코트를 입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뉴스1
“가난하고 고립된 나라” 외신 혹평

27살의 나이에 최고지도자가 된 김정은 총비서의 ‘집권 10년’을 두고, 외신들은 “김정은이 핵에 매달려 북한이 가난하고 고립된 나라가 됐다”고 부정적 평가를 내렸다. 로이터통신도 북한의 국방력은 강해졌지만, 고립이 더 심해졌다며 결국 이 같은 문제 때문에 중국에 더욱 의존적인 나라가 됐다고 진단했다.

BBC방송은 탈북자 10명을 인터뷰해 더욱 피폐해진 북한 주민들의 실상을 비판했고, 가디언은 북한이 대북제재와 코로나19로 유례없는 도전에 시달렸다고 분석했다. BBC는 젊은 지도자의 등장으로 변화를 기대한 북한 주민이 많았으나 “북한은 결과적으로 더욱 가난하고 고립된 국가가 됐다”면서 “김 총비서에게는 북한 인민에게 자유를 줄 힘이 있었지만, 2500만 북한 인민들은 자유를 얻는 대신 과거 어느 때보다도 국제사회에서 고립된 처지에 놓이게 됐다”고 비판했다. 가디언 역시 “김정은 지도하에 북한은 국제사회의 제재와 자연재해, 코로나19로 초래된 유례없는 도전에 시달렸다”고 진단했다.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7일 “승리의 해를 돌이켜볼수록 우리의 긍지와 신심은 드높다”면서 올해를 되돌아보고 “시련 속에서도 웃으며 달려왔다”라고 정리했다. 사진은 가을걷이 중인 북한의 농촌. 2021.12. 7 평양 노동신문 뉴스1

 
 

Total 21,86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866 [탈북기자가 본 인권] 김동식 목사 순교기념사업회 발… 최고관리자 05-18-23 49
21865 [가톨릭평화신문] “성탄절, 김일성 일가 탄생일로 알… 최고관리자 02-13-23 96
21864 [UPI뉴스] "이병호 국정원의 '김정은 암살'… 최고관리자 02-13-23 92
21863 [자유아시아방송] [탈북기자가 본 인권] “메타버스로… 최고관리자 06-02-22 239
21862 [리베르타스] '새로운 시작, 북한인권' 국… 최고관리자 06-02-22 218
21861 [N뉴스] 열흘 만에 회춘한 김정은… “북한도 포토샵 … 최고관리자 12-29-22 392
21860 [뉴스핌] 기자회견 하는 도희윤 피랍탈북인권연대 대… 최고관리자 12-29-22 355
21859 [리베르타스] ‘함께하는 디지털’... 자유통일을 향… 최고관리자 04-15-21 575
21858 [조선일보] 北인권단체 손잡은 페북 “탈북 청년들에 … 최고관리자 04-15-21 599
21857 [RFA 자유아시아방송] 랩슨 대사대리 “북 사회 디지… 최고관리자 04-13-21 546
21856 [리베르타스] ‘함께하는 디지털’... 자유통일을 향… 최고관리자 04-14-21 487
21855 [RFA 자유아시아방송] 랩슨 대사대리 “북 사회 디지… 최고관리자 04-15-21 471
21854 [조선일보] 北인권단체 손잡은 페북 “탈북 청년들에 … 최고관리자 11-30-99 434
21853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북한 비밀 조직원과 … 최고관리자 03-19-21 564
21852 [리베르타스] 법 만능주의, 중벌주의(重罰主義)에 빠… 최고관리자 02-22-21 609
 1  2  3  4  5  6  7  8  9  10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